“요즘 군대 밥 이렇다” 부대 급식 자랑한 군 간부

  • 문화일보
  • 입력 2024-05-22 19:33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육군 6사단에서 근무하는 간부가 공개한 급식.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 페이스북 캡처



한 군부대 간부가 자신의 부대 급식 사진을 공개해 온라인상에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다채로운 식단에 네티즌들은 "집밥보다 더 비주얼도 근사하고 맛있어 보인다" "정성이 느껴진다" "병사들은 이렇게 맛나게 먹어야 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22일 군 관련 페이스북 커뮤니티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육대전)에는 현역 군 간부가 보내온 부대 급식 사진이 올라왔다.

자신을 육군 6사단에서 근무하는 현역 간부라고 소개한 이 남성은 "평상시에도 다른 어느 부대보다 저희 부대 급식이 맛있다고 생각했는데 최근 바뀐 급양 담당 간부님께서 플레이팅도 너무 예쁘게 잘한다"며 "매일 특식처럼 급식이 나와 육대전에 자랑하고 싶어 제보했다"고 설명했다.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육군 6사단에서 근무하는 간부가 공개한 급식.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 페이스북 캡처



이 남성이 공개한 급식 식판에는 볶음밥, 짜장면, 토스트, 탕수육 등이 담겨 있다. 요거트, 초코·바나나 우유, 아이스크림, 오렌지 주스 등 후식도 보인다.

이 남성은 "보이지 않는 곳에서 열심히, 또 묵묵히 맛있는 음식을 만들어 주시는 6사단 정보통신대대 조리병님과 조리사님, 급양 담당 간부님께 감사하다"고 전했다.

임정환 기자
임정환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