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법 위반 혐의 김영길 울산 중구청장, 항소심서도 무죄

  • 문화일보
  • 입력 2024-05-23 10:48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김영길 울산 중구청장



울산=곽시열 기자



지난 2022년 6·1 지방선거 당내 경선 과정에서 허위 당원을 모집한 혐의로 기소된 김영길 울산 중구청장이 항소심에서도 무죄를 선고받았다.

부산고등법원 울산 제1형사부(부장 반병동)는 23일 공직선거법 위반 및 업무방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 구청장에 대한 항소심 선고공판에서 무죄를 선고했다.

김 구청장은 지난해 4월 열린 1심 선고 공판에서도 무죄를 선고받았다.

김 구청장은 지난 2022년 지방선거 당내 경선을 앞두고 중구 거주자가 아닌 사람을 중구 주민인 것처럼 허위 주소를 기재하도록 하고 국민의힘 책임당원으로 가입시킨 혐의로 재판받았다.

검찰은 김 구청장과 지지자들이 이런 방법으로 2021년 6월부터 12월까지 총 80명가량을 책임당원으로 가입시켜 당내 경선 때 김 구청장에게 투표하게 한 것으로 보고 기소했고 1, 2심에서 모두 징역 8개월을 구형했다.

항소심 재판부는 "허위 당원 모집을 피고인이 공모했거나 개입한 증거가 부족하다"고 선고 이유를 밝혔다.
곽시열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