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어린이집 공사현장 사고로 1명 사망

  • 문화일보
  • 입력 2024-05-24 19:44
  • 업데이트 2024-05-24 20:13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고용노동부. 연합뉴스



경기 용인시 삼성전자 기흥사업장 어린이집 신축공사 현장에서 50대 하청업체 노동자가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고용노동부 등에 따르면 사고는 24일 오전 10시 40분쯤 발생했다.

노동부는 “쓰러지는 패널과 자재 반입대 사이에 끼여 사망했다”고 설명했다.

사고가 발생한 현장은 CJ대한통운의 공사 현장으로 알려졌다.

노동부는 사고를 인지한 즉시 작업 중지를 명령하고 사고 원인과 중대재해처벌법·산업안전보건법 위반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곽선미 기자
곽선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