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른팔 없는 알렉산드르, 파리올림픽·패럴림픽 출전

  • 문화일보
  • 입력 2024-06-11 09:21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브라질의 브루나 알렉산드르. AP 뉴시스



브라질의 브루나 알렉산드르(29)가 2024 파리올림픽·패럴림픽에 출전한다.

브라질탁구협회는 10일(한국시간) 알렉산드르를 올림픽 출전 대표로 선발했다. 알렉산드르는 오른팔이 없으며, 패럴림픽에서 은메달 1개와 동메달 3개를 획득했다. 올림픽 출전은 이번이 처음이다. 알렉산드르는 브라질 선수로는 처음으로 올림픽과 패럴림픽에 모두 출전하게 된다.

알렉산드르는 SNS를 통해 "내가 아기였을 때, 부모님이 팔을 잃은 딸을 보며 울고 있을 때, 누군가로부터 ‘딸이 언젠가 자랑스러운 일을 해낼 것’이라는 말을 들으셨다"면서 "지금 기쁜 성취감(올림픽 출전)을 부모님, 여러분과 나누게 됐다"고 전했다. 알렉산드르는 생후 3개월 만에 백신 부작용에 따른 혈전증으로 오른팔을 절단했다.

알렉산드르에 앞서 나탈리아 파르티카(폴란드)가 2008년부터 4차례나 올림픽·패럴림픽에 출전했다. 파르티카는 오른쪽 팔꿈치 아랫부분이 없는 상태로 태어났고 패럴림픽에선 금메달 6개와 은메달 1개, 동메달 2개를 목에 걸었다.

이준호 선임기자
이준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