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2022.10.6 목요일
전광판
Hot Click
국제일반
[국제] 게재 일자 : 2022년 08월 18일(木)
머스크의 “인수” 농담에 맨유 주가 한때 17%↑…외신 “법 저촉 가능성”
  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밴드
과거 "테슬라 상장폐지" 트윗 올렸다
500억 원 이상 벌금 납부하기도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가 최근 트위터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축구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를 인수할 것이란 농담 글을 올렸다가 미국 증시에서 맨유 주가가 한때 급등했다.

17일(현지시간) 미국 증시에서 맨유 주식은 개장 전 시간외거래인 프리마켓에서 한때 17% 급등했다. 증시 개장 후에도 맨유는 상승세를 유지, 이날 장 마감 때는 전거래일보다 7.12% 오른 주당 13.69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머스크는 전날 갑자기 트위터에 “맨유를 사들인다”는 트윗을 올렸다가 4시간 30분 뒤에 농담이라고 번복했다. 머스크는 어린 시절 맨유를 가장 좋아했고, 만약 구단을 인수한다면 그것은 맨유일 것이라면서도 “그것(‘맨유를 사들인다’는 트윗)은 트위터에서 오래된 농담이다. 나는 어떤 스포츠팀도 사지 않을 것”이라는 글을 다시 올렸다.

머스크가 농담이라고 밝혔지만, 그의 ‘맨유 인수’ 트윗은 온라인에서 뜨거운 반응을 일으켰다. 한국 시간 18일 오전 6시 현재 이 게시글에는 ‘좋아요’ 80만여 개가 달렸다. 미 현지 경제매체 CNBC 방송은 맨유의 최근 성적에 실망한 팬들이 현 구단주를 비난하면서 머스크의 트윗이 반향을 일으킨 것으로 분석하기도 했다.

그러나 ‘입방정’이라는 별명을 얻고 있는 머스크의 이번 농담 트윗이 맨유 주가를 움직이면서 미국 증권 감독 당국이 또 조사에 나설 수 있다는 전망도 제기됐다. 블룸버그 통신은 맨유가 2012년부터 미국 증시에 상장돼 거래되고 있기 때문에 머스크 트윗이 증권거래위원회(SEC) 규정에 저촉될 위험이 있다고 지적했다.

앞서 머스크는 지난 2018년에도 ‘테슬라 상장폐지’ 트윗을 올렸다가 번복했고, SEC는 시장에 혼란을 초래한 책임을 묻겠다며 머스크를 주식 사기 혐의로 고발했다. 이에 머스크는 총 4000만 달러(526억 원)의 벌금을 내고, 테슬라 사내 변호사들이 자신의 트윗 일부를 미리 점검하도록 한다는 내용으로 SEC와 합의했다.

박준희 기자
e-mail 박준희 기자 / 디지털콘텐츠부 / 차장 박준희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많이 본 기사 ]
▶ 전 캠프 대변인 이동훈, 尹 겨냥 “1시간 중 혼자 59분 얘기..
▶ ‘인구절벽’에 대한민국 침몰 위기… 성장 모멘텀 상실 징후..
▶ “김정숙 여사 인도 방문계획엔 타지마할 없었다...초청 대..
▶ [단독] 구속 기간 만료 박수홍 친형, 석방되나? … 검찰 기..
▶ ‘내후년 총선출마?’...박지원 “대선 나오라는 사람이 제일..
Copyrightⓒmunhwa.com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구독신청:02-3701-5555 / 모바일 웹 : m.munhwa.com ]
SSG 승리의 부적 … ‘족발집 회식..
[속보] 尹, ‘유병호 문자’ 논란에 “감사..
‘尹 비속어 논란 사과해야 한다‘ 70%..
[단독] 집주인 스토킹했던 세입자, 감..
지상에서 싸우더라도 우주에선 협력..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한형민) | Site Map
제호 : 문화일보 |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7.15 | 회장 : 이병규 | 발행·편집인 : 김병직 | 발행연월일 : 1991.11.1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 ☎ 02) 3701-5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