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리에 수천 명분 마약 매달고…北 남성 시신 강화도서 발견

  • 문화일보
  • 입력 2023-05-27 14:24
  • 업데이트 2023-05-27 14:28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19일 강화도 해안가서 北 남성 시신 발견
수천명 투약 가능한 필로폰 추정 물질 매달려


다리에 마약을 매단 북한 남성 시신이 지난주 인천 강화도 일대에서 발견돼 보안 당국이 조사를 벌였다.

27일 정부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 19일 강화도 해안가에서 군에 의해 발견된 남성 시신 다리에 수천 명분의 필로폰으로 추정되는 물질이 부착돼 있었다. 관계기관은 이와 관련해 합동정보조사를 실시했으며, 마약으로 보이는 물질은 국과수에 정밀 성분분석을 의뢰한 상태다.

정보당국은 북한 남성이 마약을 소지해 귀순하려다 익사했을 가능성도 염두에 두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남성이 숨진 만큼 탈북한 이유는 확인되지 않았지만 마약 관련 범죄에 연루됐을 가능성도 배제하기 어렵다. 초기 조사 결과 남성은 민간인으로 북한 군인일 가능성은 낮으며, 특별한 대공 용의점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망자가 북한주민인 만큼 통일부에서 북한주민사체처리지침(국무총리 훈령)에 따라 북한 인계여부 등을 결정할 것으로 전해졌다.

인지현 기자
인지현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