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브로드밴드 ‘남극 드론실증’

  • 문화일보
  • 입력 2024-04-17 11:41
프린트
SK그룹에서 정보통신기술(ICT) 사업을 맡고 있는 SK브로드밴드가 업계 최초로 남극에서 드론으로 촬영한 4K 화질의 양자암호화 영상을 실시간으로 전송하는 데 성공했다. 사람이나 땅을 걷는 로봇의 접근이 힘든 극한 지역에서 해킹 위험 없이 현장을 조사할 수 있어 산업 분야 전반에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SK브로드밴드는 SK텔레콤, 국내 드론제조 강소기업 파인브이티 등과 컨소시엄을 꾸려 지난 2월 이 같은 실증 작업을 마쳤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6월부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이 주관하는 ‘양자기술 사업화 발굴 및 실증사업’의 일환이다. 이번 남극 실증은 세종기지 주변 생태를 드론이 촬영·탐사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이예린 기자 yrl@munhwa.com
이예린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