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두환 손자 “518유가족에 사과할 것”

기사 정보
문화일보
입력 2023-03-26 15:15
업데이트 2023-03-26 15:17
기자 정보
허민
허민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4
폰트
공유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고 전두환 전 대통령의 손자이자 전 전 대통령의 차남 전재용 씨의 아들 전우원(왼쪽 사진) 씨가 지난 14일 인스타그램에 올린 어린시절 사진(오른쪽). 인스타그램 캡처



SNS에 항공편 올려…경찰, 마약 의혹 조사 방침


유튜브 등에서 전두환 전 대통령 일가에 대한 폭로성 발언을 해온 손자 전우원(27) 씨가 오는 28일 귀국해 광주민주화운동 유가족에 사과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전 씨는 26일 SNS에 “28일 오전 5시20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 도착한 이후 바로 광주로 가겠다”며 미국 뉴욕에서 출발하는 항공편 예매 내역을 올렸다.

그는 “한국에 들어가 정부 기관에 바로 잡혀 들어가지 않는다면 짐만 풀고 5·18기념문화센터에 들러 (광주민주화운동) 유가족과 이 사건으로 정신적 피해를 입은 모든 분에게 사과하고 싶다”고 말했다.

전 씨의 마약 투약 혐의를 입건 전 내사 중인 서울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는 전씨가 귀국할 경우 출석을 요구해 마약 투약 여부와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전 씨는 지난 17일 유튜브 방송 도중 마약을 언급하며 투약하는 듯한 모습을 보인 뒤 환각 증세를 일으켜 병원에 실려갔다.

허민 전임기자
주요뉴스
기사 댓글

AD
AD
count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