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이태원 참사 관련 실종신고 270건 접수”

  • 문화일보
  • 입력 2022-10-30 07:59
  • 업데이트 2022-10-30 08:14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핼러윈을 앞둔 29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 일대에서 대규모 압사 사고가 발생한 가운데, 사고 직후 현장의 시민들과 구조대원 등이 피해자들을 구조하고 있다. 독자 제공. 뉴시스



전화 20개 회선·120다산콜센터·한남동 주민센터서 신고받아

서울시는 ‘이태원 핼러윈 참사’와 관련, 30일 오전 7시까지 실종 신고 약 270건을 접수했다고 밝혔다. 현재 이태원 참사 관련 실종자 신고는 서울시가 접수해 경찰로 전달하고 있다.

전화 신고는 ☎ 02-2199-8660, 8664∼8678, 5165∼5168 등 20개 회선으로 받고 있다. 120 다산콜센터로도 가능하다. 현장 방문 접수는 용산구 한남동 주민센터 3층에서 이뤄지고 있다.

전날 밤 핼러윈을 앞두고 이태원동 일대에 인파가 몰리면서 대규모 압사 참사가 벌어졌다. 소방당국은 이날 오전 6시 현재 149명이 숨지고 76명이 다쳐 모두 225명의 사상자가 난 것으로 집계했다.

송유근 기자 6silver2@munhwa.com
관련기사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